신예지
익숙한 모래와 FM모래
<p>안녕하세요 :) 두달 좀 지난 코숏 두마리를 키우고 있습니다. 어릴 때부터 익숙해지도록 두부모래를 사용하고 있는데요. 기존에 사용하던<br /> 제품에서 녹차향이 아닌 오리지널(숯)로 바꾸자 코딱지와 발바닥 착색이 나타났습니다. 모래 변경의 필요성을 느끼는 중에<br /> 오늘 수컷 아이가 '변 볼 때의 자세를 하더니' 오줌을 봤더라고요. 끙끙거리는 울음소리를 내기도 하고요. 갑자기 방광염에 대한 걱정이<br /> 생겼습니다.<br /> 모래가 원인일거라 생각한 이유는 애들이 물을 정말 잘 마시기 때문이예요. 자다 깨서도 마시고 놀다가도 마시고 고양이치고 고맙게도 물을 잘 마십니다. 대부분의 고양이가 선호하는 벤토나이트 모래와 태어나 지금까지 사용한 모래의 익숙함 중에 무엇이 방광염을 예방하는데 효과적일지 모르겠습니다.<br /> (현재 녹차향은 구하기 어렵고 재입고 될 때까지 오리지널이 아닌 다른 향을 주문했습니다.)</p>
1
2020-10-05
건강
(고양이)오지게 가까운 병원VS규모있는 병원
<p>3달된 고양이 남매 키우고 있어요.<br /> 1차 접종은 추천받은 병원에서 맞췄어요. 30분 거리예요.<br /> 집 앞 5분 거리에 병원이 있는데요. 고양이 관련 조언을 여러번 얻은 곳이예요.<br /> 첫째가 설사를 해서 진료를 보기도 했고요. 동네에서 적어도 10년은 된 병원이고 원장님도 친절하세요.<br /> 단점은 규모가 작고 청결하다는 느낌이 안든다는거? 원장님과 직원 한 분이 운영하시거든요.<br /> 30분 거리 병원은 원장님이 한분이지만 꽤 규모가 있어요.<br /> 마스코트 고양이가 있어서 고양이 진료에 능숙할거라는 생각이 들지만<br /> 급할 때 방문이 어렵고 이동 시간이 든다는 단점은 있어요.<br /> 원장님 성향도 다른데 5분 원장님은 단백하게 처방하고 가정에서 추후관리가 가능하게끔 하세요.<br /> 30분 원장님은 체계가 있고 세심한 개별 관리를 해주시는 편이예요.<br /> 앞으로를 생각해 가까운 병원이 좋을까요?<br /> 병원가는 간격을 생각해 조금 멀더라도 규모있는 곳이 좋을까요?<br /> 애들은 코숏이고 건강한 편이예요.</p>
1
2020-10-18
건강